나눔로또 파워볼중계 파워볼중계 사이트 갓픽

기사 이미지

(광주=뉴스1) 박준배 기자 = 호남대학교 홍보 마스코트이자 웹툰 캐릭터로 사랑받고 있는 ‘호덕이’의 모델이 된 오리 6남매가 최근 자연부화한 새끼.(호남대 제공)2020.6.30/뉴스1

안경 부러지고 치아·목 다친 기사 “가해자 엄벌” 촉구

기사 이미지파워볼실시간
(원주=연합뉴스) 지난 25일 콜택시를 불러놓고는 승차를 거부하고, 이를 따진 택시기사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진은 택시기사가 가해자로부터 폭행당하는 모습. 2020.6.30 [피해자 차량 블랙박스 영상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원주=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콜택시를 불러놓고는 승차를 거부하고, 이를 따진 택시기사를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쓰고 있던 안경이 부러지고, 치아와 목 등을 다친 택시기사는 “다시 운전대를 잡기가 겁이 난다”며 가해자를 엄벌해달라고 촉구하고 있다.

강원 원주에서 개인택시를 모는 김모(70)씨는 지난 25일 오후 7시께 콜택시 앱을 통해 단계동 한 일식당 인근으로 호출을 받았다.

하지만 김씨가 도착한 곳에 승객은 보이지 않았고, 식당 직원으로부터 택시를 호출한 손님 중 한명이 장애가 있어 거동이 불편하니 기다려달라는 이야기를 들었다.

식당 인근 골목길이 좁은 탓에 정차 상태로 기다릴 수 없었던 김씨가 차를 가게와 멀찍이 떨어진 곳으로 뺐다가 다시 가까이 대기를 수차례.

마침내 나온 두 사람 중 장애인을 부축한 60대로 보이는 손님 A씨는 별다른 이유 없이 승차를 거부했다.

김씨가 “안 타시려면 진작에 말씀해주시지. 한참 기다렸는데 이러면 어떻게 하느냐”고 하자 처음에는 “미안하다”고 했던 A씨는 “서비스업이 이러면 되느냐”며 화를 냈다.

사소한 말다툼은 곧 폭행으로 이어졌다.

때릴 것처럼 주먹을 올린 A씨를 김씨가 밀어내고 자리를 뜨려 하자 A씨는 김씨에게 욕설과 함께 폭행하기 시작했다.

주변 사람들의 만류에도 A씨는 차에 탄 김씨를 쫓아가 발로 차고 주먹으로 때렸다.
기사 이미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A씨의 폭행은 주변인들의 신고를 받은 경찰이 출동한 뒤에야 끝이 났다.

이 사건으로 김씨는 치아 2개가 흔들리고, 목과 어깨 등을 다쳐 전치 2주 진단을 받고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쓰고 있던 안경도 A씨가 휘두른 주먹에 날아가 렌즈가 깨지고, 테가 부러졌다.

김씨는 “A씨가 술에 취했는지 돌멩이나 던질 것들을 찾으며 ‘때려죽이겠다’라고 했다”며 “주변 사람들이 말려서 덜 다친 것”이라고 말했다.

40년 가까이 택시를 몰며 취객으로부터 욕설을 들은 적은 있지만, 폭행을 당한 일은 처음이라는 그는 “술 먹은 사람들을 태우기가 겁이 난다”며 정신적 고통을 호소했다.

김씨는 “모든 택시기사가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도록 가해자를 엄벌했으면 한다”고 바랐다.

경찰은 조만간 피해자와 가해자를 불러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선미경 기자] 할리우드 배우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가 이혼 후에도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6남매를 공동 양육하며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것.

29일(현지시각) 데일리메일은 브래드 피트가 지난 23일 미국 LA 로스 펠리스 빌리지에 있는 안젤리나 졸리의 집을 2시간 동안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브래드 피트는 고가의 오토바이를 타고 안젤리나 졸리의 맨션을 방문, 2시간을 보냈다. 데일리메일은 브래드 피트가 안젤리나 졸리의 집을 방문하고 나오는 모습을 포착한 파파라치 사진을 함께 공개했다.

브래드 피트가 안젤리나 졸리의 집을 방문한 모습이 포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두 사람은 6남매 공동 양육을 위해 이혼 후 같은 동네에서 살게 됐고, 아이들이 부모의 주거지를 왕래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는 지난 2005년 영화 ‘미스터 & 미세스 스미스’를 촬영하며 연인으로 발전해 결혼에 골인했다. 할리우드 스타 커플답게 ‘브란젤리나’라 불리며 많은 인기를 얻었지만, 지난 2016년 안젤리나 졸리가 브래드 피트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하며 결별했다. 지난해 4월 공식적으로 이혼했다.

30일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계절학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출처|구혜선 SNS

[스포츠서울 남서영 인턴기자] 배우 구혜선이 일상을 공개했다.

30일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계절학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구혜선은 검은 모자를 쓴 채 온라인 강의를 듣고 있다.파워볼실시간

꾸밈 없는 모습에도, 맑고 깨끗한 피부가 눈길을 끈다.

구혜선은 최근 몸무게를 46㎏까지 감량, 전성기 얼짱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한편 구혜선은 지난 27일 자신의 SNS를 통해 “이성으로 절망할지라도, 의지로 낙관하라”라는 글귀를 남겼다.

남편 안재현과 오는 7월15일 열릴 이혼 조정기일을 앞두고 복잡한 심경을 에둘러 전한 것으로 추측된다.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방송인 김구라의 빚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지난 29일 방송된 채널A ‘풍문쇼’에 출연한 한 연예부 기자는 “2010년 김구라의 전 부인인 이씨가 자신의 이름으로 친언니에게 돈을 빌려줬는데, 친언니가 돈을 갖고 잠적해버렸다”고 말했다.

이어 “문제는 김구라가 빚의 존재를 4년 뒤인 2014년 알게 된 것”이라며 “당시 전 부인 명의로 있었던 빚이 17억원이다. 원금 5~6억원에 이자만 10억원”이었다고 전했다.

김구라는 2015년 8월에 18년간의 결혼 끝내고 이혼, 아들 김동현을 홀로 키웠다. 이에 대해 다른 기자는 “김구라는 빚 때문에 이혼한 게 아니다. 빚 10억원은 열심히 일해서 갚을 생각을 했는데, 이후 2년 동안 계속해서 빚이 발견돼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으면서 공황장애까지 앓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기자는 “김구라가 2012년부터 2015년까지 3년간 출연했던 프로그램이 48개인 것으로 알려졌다. 쉴 틈 없이 일한 것”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다 공황장애 때문에 일을 하는데 차질이 생겼고, 부부간의 신뢰도 깨지면서 어쩔 수 없이 이혼을 선택하게 된 것.

기자는 “김구라가 17억원을 빚을 다 갚았는지는 정확하게 알 수는 없지만, 2017년에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3년 만에 빚을 다 갚았다’고 얘기한 적이 있는 걸 봐서 정리가 다 된 것 같다”며 “금액이 워낙 크다보니 아들 김동현의 수입 일부도 빚 갚는데 썼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연예인도 아니고 사업도 하지 않는 주부였던 전 부인에게 17억원은 갚을 엄두가 나지 않는 금액이다. 그렇기 때문에 김구라가 전 아내에 대한 의리로 빚을 갚아준 게 아니냐는 추측도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게스트 홍석천은 “김구라가 가계부를 쓰며 꼼꼼하게 돈 관리를 한다. 그런데 전 부인이 본인 몰래 빚을 지고 있다는 걸 알았을 때 큰 충격을 받았을 것 같다”며 “그걸 해결하고 위기를 극복한 것을 보며 김구라가 진국이라는 걸 새삼 느꼈다”고 감탄했다. 파워사다리

Leave a Comment